기사 (전체 42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2019-잊지말아요 그날. 삼일절 100주년 기념 이벤트] 3.1절 100주년 기념 인증샷트
두리어린이집 힘찬반 아이들이 3·1절 100주년을 맞아 태극기를 직접 만든 후에 태극기를 펄럭이고 있는 모습이다. 삼일절과 같은 날에 생일을 맞는 내북면 서은영씨가 보내주신 인증샷입니다.
편집부   2019-02-14
[2018-유네스코 세계유산 법주사 바로알기] ⑬희견보살상·동종
유네스코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된 법주사 바로보기를 통해 그동안 국보 3점과 보물을 연재해왔다. 이번호에는 동종과 희견보살상을 게재하는데 동종과 희견보살상을 게재하면 법주사가 보유하고 있는 보물은 모두 소개하는 것이다. 본보는 이번 동종 및 희견보살상을
송진선 기자   2018-12-27
[2018-유네스코 세계유산 법주사 바로알기] ⑫복천암 수암화상탑&학조등곡화상탑
법주사의 암자인 복천암엔 보물 1416호인 수암화상탑과 1418호인 학조등곡화상탑이 있다.복천암 화장실 뒤편으로 난 길을 따라 올라가면 만날 수 있는데 부도탑의 주인공인 수암화상은 신미대사이며 옆에는 신미대사의 제자인 학조대사의 탑이 있다. 부도탑은
송진선 기자   2018-12-20
[기획특집] 중국어 배우기, 어렵지 않아요~
그동안 본지 '우리선생님' 섹션을 통해 학교중심의 선생님들을 소개했다면 오늘은 조금 특별한 선생님을 소개한다.두리어린이집 보육교사로 근무하면서 보은도서관 토요일 중국어 수업을 진행하고 있는 '이화' 선생님이다.#중국어 선생
김선봉 기자   2018-11-29
[기획특집] 김욱동 보은교육청 행복교육지구 담당
학교의 전유물로 여겨졌던 '교육'이 학교울타리를 너머 마을과 우리동네 산과 들에서도 이뤄지고 있다. 보은행복교육지구 사업은 우리동네 주민들의 삶이 아이들 교육과정에 녹아있고 우리동네 모든 곳이 교육공간이 되며 아이들이 성장하는 동시에 어
김선봉 기자   2018-11-08
[2018-유네스코 세계유산 법주사 바로알기] ⑪보물 제1413호 철확(철솥)
무쇠솥은 오랫동안 우리부엌을 지켜온 전통솥이다. 특히 무쇠솥 밥맛은 오늘날의 전기밥솥도 결코 따라하지 못하는 경지에 올라있다.우리 선조들은 솥을 밥을 짓거나 국과 물을 끊이는데 사용했다. 재료는 주로 무쇠로, 손잡이용 꼭지가 달린 뚜껑을 가졌다.전통적
송진선 기자   2018-11-01
[2018-유네스코 세계유산 법주사 바로알기] ⑩보물 제1259호 법주사 괘불탱
괘불이란 야외에서 큰 법회나 의식을 열 때 쓰이는 대형불화를 말한다. 이 불화는 불살형태의 단독상을 화면 전체에 꽉 차게 그려넣은 것이다.법주사 괘불탱은 14m가 넘는 대형의 괘불화다. 보살상은 양 손으로 꽃가지를 받치고 서 있는 모습을 하고 있다.불
송진선 기자   2018-10-18
[2018-유네스코 세계유산 법주사 바로알기] ⑨보물 제916호 원통보전
법당내 목조관음보살상도 보물 1361호 지정 법주사 원통보전은 법주사에 있는 보물급 문화재이지만 팔상전 등에 비해 잘 알려져 있지 않다. 원래 원통보전은 관음보살상이나 아미타삼존상을 모셔놓은 법당을 말한다. 대표적으로 양양 낙산사 원통보전, 산청 방장
송진선 기자   2018-10-11
[2018-유네스코 세계유산 법주사 바로알기] ⑧보물 915호 대웅보전
법당 내 비로자나불·노사나불·석가모니불은 보물 1360호 대웅보전은 법주사의 주 불전으로 정면 7칸, 측면 4칸의 중층 팔작집이다. 법주사에 대웅보전을 지은 것은 고려 중기로 보고 있다. 왜냐하면 창건 무렵인 신라 때는 미륵장륙상을 모신 용화보전을 중
송진선 기자   2018-10-04
[기획특집] '맘이 통하는 공예' 작은 공동체를 꿈꾸다
아이들은 옆에서 놀고 엄마들은 머그컵 만들기에 여념이 없는 평화로운 목요일 오후이다. 학년기 아동이 아닌 유아기 아이들인데도 엄마를 보채지 않고 또래들끼리 잘도 어울려 논다.유아 엄마들의 동아리 '맘이 통하는 공예'는 보은행복교육지구 사
김선봉 기자   2018-10-04
[기획특집] 화학물리학자를 꿈꾸는 청년 '안위'
여기, 따뜻한 부모의 보살핌 없이 할머니의 품에서 자라 영국 킹스턴 대학교 분자화학에 국비유학생으로 선정된 청년이 있다.올해 23살의 청년 안위(보은읍 교사리)씨는 화학물리학자를 꿈꾸며 오늘도 바쁜 하루를 보내고 있다.#가난한 학창시절을 꿈의 원동력으
김선봉 기자   2018-10-04
[2018-유네스코 세계유산 법주사 바로알기] ⑦보물 848호 신법천문도병풍
법주사 신법천문도병풍(新法 天文圖 屛風)은 조선 영조 18년(1742)에 황도(해가 지나는 경로) 남북의 별자리를 그린 것으로, 높이 183㎝, 너비 451㎝에 달한다.관상감의 안국빈(安國賓) 등 6명이 북경천문대 대장이었던 선교사 대진현(戴進賢, K
송진선 기자   2018-09-20
[2018-유네스코 세계유산 법주사 바로알기] ⑥보물 216호 마애여래의 상
평지인 법주사 경내 중 입구 금강문에서 왼쪽 끝, 수정암으로 가는 길목에는 엄청난 큰 바위가 절 마당 한 쪽에 무리지어 있다. 추래암(墜來岩)이다. 어디서 굴러 떨어진 돌이라는 뜻이다.이번 호에 살펴볼 보물 216호 마애여래의 상은 바로 추래암을 이루
송진선 기자   2018-09-13
[2018-독박육아 끝, 공동육아에서 행복길 찾다] ⑧ 보은지역에 실정에 맞는 공동육아의 출발 2.
엄마라면 누구나 한번 쯤 찾아오는 우울증. 독박육아 스트레스로 엄마의 우울감은 나날이 증가한다. 내 자식이라 예쁘고 더없이 행복하지만, 남편이 없는 시간에 찾아오는 스트레스, 사회적 기반이 열악한 보은군, 가부장적인 문화가 팽배한 보은군의 엄마들은 고
김선봉 기자   2018-09-06
[2018-유네스코 세계유산 법주사 바로알기] ⑤보물 15호 사천왕석등
종교에 상관없이 절은 오랫동안 한국인의 마음의 안식처였다. 조계종 5교구 본사이고 1500년 넘게 자리를 지켜온 법주사는 한국의 역사와 아름다움이 함축된 곳이다. 배경을 알고 나면 사찰이 주는 고즈넉함이 더 깊어진다.이번호에서는 보물 제 15호인 법주
송진선 기자   2018-08-30
[2018-독박육아 끝, 공동육아에서 행복길 찾다] ⑦ 보은 육아맘 토론회
-주최 : 주간 보은사람들-진행 : 김하니(세아이의 육아맘/보은교육청 근무)-참여자 : 보은맘 회원, 가온누리 회원, 삼산초 유치원 학부모, 영유아 단계의 육아맘 20여명, 보은군청 주민복지과, 군의회 김도화 의원, 교육청 이유미 장학사, 김욱동·이훈
김선봉 기자   2018-08-30
[2018-독박육아 끝, 공동육아에서 행복길 찾다] 보은 '육아맘'토론회
김선봉 기자   2018-08-30
[2018-유네스코 세계유산 법주사 바로알기] ④ 국보 64호 석연지
법주사를 처음 세울 때 가람의 배치는 지금과 많이 다르다고 한다. 원래는 팔상전에서 현재의 금불상이 있는 용화전으로 이어지는 것이 미륵신앙의 축이었다. 그러나 고려 중기 이후 절의 가장 안쪽에 대웅전이 세워지며 중심축은 남북 일직선으로 바뀌었다. 그래
송진선 기자   2018-08-16
[2018-독박육아 끝, 공동육아에서 행복길 찾다] ⑥ 부천 공동육아협동조합 산어린이집
우리나라 공동육아의 역사라 할 수 있는 경기 부천시의 공동육아협동조합 '산어린이집(이하 산집)'을 방문했을 때 우리를 맞이한 것은 벽면 가득히, 어린이집 공간마다 아이들의 상상의 세계가 펼쳐진 작품들이다. 어린 아이들의 작품이라고 믿기지
김선봉 기자   2018-08-16
[2018-유네스코 세계유산 법주사 바로알기] ③국보5호 쌍사자석등
법주사 경내 배치를 보면 금강문부터 대웅보전까지 일직선으로 배열돼 있다.금강문→사천왕문→팔상전→국보5호인 대웅보전까지 구조다. 법주사의 예 배치도를 보면 대웅보존 앞에는 팔상전과의 사이에 극락전에 있었으나 지금 극락전은 없다
송진선 기자   2018-08-09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편:376-803 충북 보은군 보은읍 보은로 121 (삼산리 149-3)  |  Tel 043-544-1507~8  |  Fax 043-544-1509
등록번호:충북 다 01193  |  등록연월일:2009년 6월18일 창간  |  발행인 : 황선배  |  편집인 : 송진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진선
Copyright © 2009 - 2019 보은사람들. All rights reserved.
보은사람들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