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러다간 외부와 연결 다 끊어져 고립될지도…”
“이러다간 외부와 연결 다 끊어져 고립될지도…”
  • 송진선 기자
  • 승인 2024.05.30 10:57
  • 호수 74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은↔대전간 버스 운행횟수 감소 평일 오후 5시 40분 막차
김도화 군의원 군정질문 통해 교통복지 향상위한 대책 주문

군이나 군민들이나 보은군이 인근 도시지역과의 접근성이 우수하다는 말을 입버릇처럼 한다. 그런데 과연 이게 사실일까?
자가용 차량으로 운행할 경우를 따지면 맞겠지만 보은과 인근 도시지역간 대중교통 운행회수로 보면 보은군은 교통오지다. 그것도 심각한 수준이라고 할 수 있다.
현재 인근 지역과의 대중교통노선을 보면 보은↔청주간 17회 운행한다. 오전 6시 45분이 첫차이고 막차시간은 오후 8시 30분이다. 보은↔상주간은 5회, 점촌 구간은 3회 운행한다. 
서울은 남서울·동서울·강남센트럴시티 각각 4회씩 운행한다.
문제는 보은↔대전구간이다. 평일 5회 운행하는데 첫차 출발시간은 오전 9시 40분이지만 대전에서 보은으로 들어오는 막차시간은 오후 5시 40분이다. 막차 시간이 이렇게 빨리 떨어지니까 대전에 직장이 있어도 출퇴근은 엄두도 못낸다. 대학생들도 통학이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수업을 마치는 시간과 버스 막차시간이 빠듯할 경우 공부를 하다 말고 가방을 싸고 귀가를 서둘러야 겨우 버스를 탈 수 있는 실정이다.
대학진학을 위해 청소년들이 PT를 받거나 미술이나 음악지도를 받아야 하는 경우 대전에 유능한 강사가 있어도 버스 시간 때문에 지도를 받지 못하는 형편이다. 버스를 놓칠 경우 부모가 대전까지 자녀를 데리러 나가야 하는 등의 불편이 따른다.
진료를 위해 대전에 있는 종합병원을 다녀야 하는 경우 버스시간이 맞지않으면 마찬가지 불편을 겪을 수밖에 없다.
이같은 보은↔대전구간의 시외버스 시간이 조정되고 운행회수가 크게 줄면서 자가용 차량이 없는 교통 약자들이 겪는 불편은 이만저만이 아니다.
그나마 주말엔 운행회수를 늘려 총 8회 운행하는데 첫차는 오전 7시 30분이고 막차는 오후 9시 10분이다. 여유 있게 편성한 것 같지만 주말 막차시간을 오후 9시 10분으로 잡기 위해 오전 차 시간 한 개를 오후로 옮겨 편성한 것이다.
이같이 시외버스 운행시간 조정으로 주민들이 큰 불편을 겪자 김도화 군의원은 지난 27일 군의회 제393회 임시에서 자치행정국장으로 대상으로 한 군정질문을 통해 문제제기를 하고 대책마련을 주문했다.
김도화 군의원은 이날 “시외버스버스 시간표를 보면 보은군이 좀 갇혀있다는 느낌을 받는다. 그래서 좀 답답하다"며 과거엔 대전을 많이 나가고 활동도 많이 했는데 지금은 자차가 없으면 대전을 나갔다가 볼일을 다 보고 들어올 수 있을지 걱정될 정도”라며 실상을 전했다.
김도화 의원은 또 “영동이나 옥천은 대전과 가깝고 또 보은군과 같이 시외버스 운행회수가 줄어도 철도가 운행되니까 보은만큼 답답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도화 의원은 이외에도 대중교통 전반에 대해 질문을 전개했다. 70세이상 노인의 시내버스 무료 승차계획을 전 주민에게 확대하는 방안을 주문했다. “70세 이상 무료승차할 경우 군비 6, 7억원이 소요되는데 전 주민을 대상으로 해도 8, 9억원이 소요되는 것으로 분석됐다면 전 주민 시내버스 무임승차를 추진해도 되지 않겠느냐”고 의견을 제시했다.
또 “문화재 복원 등 문화유적 관련 사업이 많고 관광시설을 개설하는 등 보은군도 시티투어를 할 수 있는 기반을 갖추고 있다”며 시티투어 운행계획도 수립할 것을 주문했다.
김도화 의원은 “지난 2019년부터 대중교통체계개선을 요구해 효율화 방안 연구용역이 추진돼 내년 1월 중 결과가 나온다고 하면 관광거리가 많아져 5년 정도 걸린 것”이라며 “용역이 나와도 예산을 편성해 현장에 반영되기까지는 8년정도 걸리지 않을까 예상한다”며 “용역결과가 나오면 과제개선을 위한 예산을 빨리빨리 준비해 바로 현장에 적용할 수 있도록 해달라”고 요구했다.
이에대해 박기병 국장은 “시티투어의 경우 다른 지자체도 많이 하고 있고 우리지역도 검토해볼 사안”이라고 말하고 “대중교통체계 개선 관련 용역은 결과가 나오면 이에 발맞춰서 현장에 바로 대응할 수 있도록 준비해 나가겠다”고 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진성 2024-06-03 21:06:00
주말기준 막차시간 8 시 10분 입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