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군에서 8인제축구, 축구꿈나무 리그전 개최
보은군에서 8인제축구, 축구꿈나무 리그전 개최
  • 편집부
  • 승인 2019.04.11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24개 팀이 참가한, 제17회 MBC꿈나무축구 AL정규리그 개막

MBC꿈나무축구재단이 주최·주관하는 ‘제17회 MBC꿈나무축구 AL정규리그’가 보은생활체육공원 인조 A·B구장과 보은스포츠파크 축구장에서 열린다.

올해로 17회째를 맞는 이 대회는 2003년 AL정규리그의 전신격인 꿈나무축구 자율리그로 시작해 권역별 예선리그 등을 거쳐 국내 처음으로 승강제를 도입한 전통의 유소년 축구대회로, 오는 7일 개막해 6월 23일까지 총 4번(4월 7일, 4월 21일, 5월 19일, 6월 23일)에 걸쳐 일요일날 펼쳐진다.

8인제로 진행되는 이번 축구리그는 전국에서 24팀 560여명이 참가하며, 연령별로 4학년 부 8팀, 5학년 부 8팀, 6학년 부 8팀이 3개월간 풀리그를 치르고 나면 승점을 산정해 우승팀을 가릴 예정이다.

방태석 스포츠사업단장은 “보은군에서 열리는 유소년 체육행사 준비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라며, “이와 같은 체육행사들이 확고히 우리 군에 자리매김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8인제축구는 기존 11인제 축구보다 볼 터치의 횟수가 많은 장점이 있고 볼 콘트롤, 패스 등 개인 기술향상에 도움이 돼 유소년선수들이 선호하는 방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